NEWS





얍미디어의 새롭고, 다양하고 소식을 전달하겠습니다.
국내 각종 다양한 전시회일정공유 및 성공사례, 후기등 다양한 소식으로 찾아뵙겠습니다!

강남 한복판에 '초대형 파도'가…"최고" 외신 찬사 [영상]

관리자
조회수 517

지난 24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인근에 설치된 삼성 디지털 사이니지에서 'Wave'가 상영되고 있다. /사진=김산하 한경닷컴 기자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인근에 설치된 삼성전자 디지털 사이니지(상업용 디스플레이)에서 상영되는 영상이 이목을 끌고 있다. 특히 파도가 요동치는 영상이 농구 경기장 4배 크기의 초대형 LED(액정표시장치) 사이니지에서 선명한 화질로 상영되면서 주는 생생한 몰입감에 CNN을 비롯한 여러 외신이 찬사를 보냈다.

25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삼성동 코엑스 SM타운의 외벽 두 면을 곡면 형태로 감싼 이 LED 사이니지는 2018년 3월 설치됐다. 1620㎡ 크기(가로 약 81미터x세로 약 20미터)에 달해 설치 당시 국내 최대 규모 기록을 깼다. 건물 앞쪽 K팝 광장에는 LED 사이니지 3대로 만든 미디어도 있다. 사이니지는 공공장소나 상업공간에 설치되는 디스플레이를 일컫는다. TVPC, 모바일에 이은 '제4의 스크린'으로도 불린다. CJ파워캐스트, 한국무역협회와 공동으로 설치한 이 사이니지는 9000니트 밝기와 초고화질(UHD)의 2배에 달하는 해상도를 지원한다. 니트 수치가 높을수록 낮에도 선명하게 콘텐츠를 볼 수 있다.

광고용 옥외 사이니지는 보통 평면이거나 단일면만 사용한다. 이 사이니지는 두 면을 곡선형으로 연결한 국내 첫 사례이기도 하다. 비행기 기체 등에 사용되는 특수 알루미늄을 소재로 사용해 기후변화에 강하고 장기간 사용에도 뒤틀림이 없는 등 내구성이 뛰어나다고 삼성은 전했다.

그간 이 사이니지에선 광고와 K팝 홍보 영상 등이 주로 상영됐지만 최근 4D 콘텐츠를 제작하는 기업 디스트릭트의 영상 'Wave(파도)'가 상영되며 다수 외신의 관심을 받았다. 영상이 실제로 바다에서 파도가 치는 듯한 느낌을 준다는 감상평이 쏟아진다.

삼성전자 LED 사이니지는 인근 현대백화점면세점 무역센터점에도 있다. 이 사이니지 역시 아파트 10층 높이와 맞먹는 초대형 사이즈다. 삼성은 사이니지 시장에서 2009년 이후 11년 연속 1위를 달리며 압도적 시장지배력을 자랑하고 있다.

코엑스 일대는 국내 최초 옥외광고물 자유표시구역으로 지정돼 '한국판 타임스퀘어'라는 별칭과 함께 디지털 미디어 랜드마크로 자리잡았다. 삼성전자, LG전자 등이 이곳에서 초대형 사이니지 기술력을 뽐내는 이유다. 정부는 한국판 타임스퀘어를 키우겠다는 취지로 2018년 코엑스 일대를 첫 옥외광고 자유표시지역으로 지정, 광고 관련 규제를 대폭 완화했다.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파르나스 호텔 앞에 설치한 초대형 LG LED 사이니지/사진제공=LG전자


인근 삼성동 파르나스 호텔 앞에는 높이 26m의 직육면체 형태 구조물을 만든 후 앞면과 뒷면에 각각 가로 12m, 높이 21.8m 크기를 갖춘 LG전자 초대형 LED 사이니지도 있다. 벽면 위에 LED 사이니지를 부착하는 기존 방법이 아니라 지면에 새로운 구조물을 구축한 후 LED 사이니지를 앞면과 뒷면에 설치했다.

LG LED 사이니지는 픽셀 간 간격이 8.3mm로 삼성동 옥외광고물 자유표시구역에 설치한 LED 사이니지 중 가장 짧은 수준이다. 픽셀 간 간격이 짧을수록 콘텐츠는 더 또렷하게 보이는 효과를 낸다. 밝기는 1만 니트다.

삼성전자와 LG전자의 사이니지는 해외에서도 주목받고 있다. 삼성전자는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 미 프로농구(NBA)팀 골든 스테이트 워리어스 새 홈구장 등에 사이니지를 설치했다. 이 구장의 초대형 LED 스크린은 설치 면적만 약 1848㎡로 농구 코트 4배 크기에 이른다. LG전자도 매년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에서 5인치 올레드 사이니지 200장 이상을 이어 붙여서 만든 초대형 조형물을 선보인 바 있다.

미국 뉴욕 타임스 스퀘어에 위치한 '원 타임스 스퀘어(One Times Square)' 건물 외벽 전광판/사진제공=삼성전자
배성수 한경닷컴 기자 baebae@hankyung.com
사진=김산하 한경닷컴 기자 sanha@hankyung.com 


출처: 한국경제

PARTNERSHIP

PROPOSAL


얍미디어와 기업제휴를 통한 효율적인 미디어홍보 및 

비용절감으로 최대의 효과를 만들어갑니다